에릭 존

보잉코리아 사장
보잉인터내셔널 부사장

에릭 존(Eric John) 사장은 보잉코리아 사장 겸 보잉 인터내셔널 부사장으로 2014년 5월 임명되었다. 존 사장은 모든 보잉코리아 사업 활동을 통합하고 진척시키며 정부와의 협력을 주도한다. 이와 더불어 그는 한국 내 보잉의 입지 강화 및 사업 확장을 위한 전략을 총괄한다. 근무지는 서울이며 마이클 아서 (Michael Arthur) 보잉 인터내셔널 사장에게 보고한다.

보잉코리아 사장으로 선임 되기 전 존 사장은 32년 동안 경력 외교관으로 미국 외교국(U.S. Senior Foreign Service)에서 근무했다. 그는 2013년 6월부터 대사로서 미 국무부 산하 정치-군사국(Department of State’s Bureau of Political-Military Affairs)의 안보 협상 및 협정(Security Negotiations and Agreements) 선임 보좌역을 맡으며, 필리핀, 호주, 한국과의 중요한 방위 협약을 이끌어내는 등 다양한 국제 안보 조약에 대한 미 정부의 정책을 조율하는 역할을 담당했다.

존 사장은 2011년부터2013년 6월까지 미 공군 참모총장의 외교정책 보좌역을 맡았으며, 2007년부터 2010년까지 태국 주재 미국 대사를 역임했다. 그는 2005년부터 2007년까지 미 국무부 동남아시아 담당 차관보직을 수행했다.

1983년 외교관 경력을 시작한 존 사장은 동아시아 지역에서 주로 근무했다. 대한민국 주재 미국 대사관에서 정무 공사참사관(Minister Counselor for Political Affairs)직을 수행하는 등 한국에서 세 번 근무한 경험이 있으며, 워싱턴 D.C.에서도 한국 담당 과장직을 수행했다. 주요 경력으로 베트남 호치민 주재 미국 총영사관에서 부영사(Deputy Principal Officer)직 수행, 태국 방콕 주재 미국 대사관의 이주민법(Orderly Departure Program) 담당, 아프리카 탄자니아 다르 에스 살람(Dar es Salaam) 주재 미국 대사관 근무 등이 있다.

미국 인디애나 주에서 태어난 존 사장은 미국 국방대학교(National War College)에서 국가 안보학 석사 학위 및 인디애나대학교(Indiana University)에서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조지타운대학교(Georgetown University) 외교학과를 졸업했다. 그는 미 외교 관계위원회(Council on Foreign Relations)의 종신회원이자 서울시 외국인투자자문회의(Foreign Investment Advisory Council)의 자문위원이며, 한국어와 베트남어를 구사할 수 있다.

# # #

2019년 6월